로고

소통이미지

자유게시판

전남동부권 시.군간 인구전쟁속에 보성도 가만두고만 볼수 없다.

작성자 : 동진정책 작성일 : 2020.01.10 10:23:37 조회수 : 680

순천시의회 김미연 의원

광양시 위장전입 불법행위, 감사원 감사청구 예정

 

-위장전입 전수 조사 촉구

-자치단체의 불법성 엄정 조사해야! 


순천시의회 김미연 의원(덕연, 조곡)은 본지와 인터뷰에서 “지난해 12월 30일 JTBC 보도와 관련 광양시 차원의 조직적이고 불법적인 강제위장전입 실태가 드러났다.”라면서“이는 한 공무원의 일탈이 아닌 자치단체 차원의 조직적이고 은밀한 불법행위였다.”라고 말하면서 “감사원 감사청구를 통해 자치단체뿐만 아니라 공무원의 불법행위까지 조사요구를 할 계획이다”라고 밝혀 위장전입을 둘러싼 논란은 확대될 전망이다. 


이미 순천시 읍?면?동 주민자치위원회는 인구 빼가기를 중단하라면서 현수막을 통해 강하게 경고하기도 하였다.


그동안 인근 자치단체 공무원들의 소속 지역으로 위장전입 문제는 묵인되어 오다가 최근 연말 기준으로 광양이나 여수로 전출인구가 늘어나자 순천시가 주민자치위원회를 통해 강하게 불만을 표출한 것이다.


결국, JTBC 보도를 통해 사람이 살지 않은 광양시 정수장에 순천시민 6명이 전입되어 온 사실이 밝혀짐에 따라 위장전입 문제가 공론화된 것이다.


감사원 감사청구를 준비하고 있는 김미연 의원은 지난해 12월 20일 제237회 정례회 5분 발언을 통해 매년 연말이면 반복되는 인근 자치단체의 인구 빼가기 불법적 행태를 즉각 중단하라고 촉구하기도 하였다.

 

결국, 감사원 감사라는 초강수 대응책을 김미연 의원이 준비하는 가운데 어떠한 식으로든 ‘위장전입’ 문제는 이젠 감사원을 통해 해결된 전망이다.(순천독립신문)

 

 

봤지??? 다른지역들은 어장과 농지를 희생시켜가며  산단을 만들고 항만도 만들며 인구늘리고 발전시키는데 저들은 지리적인 면등을 무기로 택지로만 처 발라대고서 인근 시지역들과 갈등을 부추기고 있는거 같다.

 

이에 광양은 맞불로 광양읍과 시내권서부를 개발시킨 덕분에 광양읍을 5만명으로 만들었지 않았나?

 

보성군도 벌교읍을 3~4만명 가깝게 늘릴수 있게하는 것으로 개발시켜  다른지역으로 인구 유출되는 것 막게 만들어야 하겠다.

 

벌교일반산단도 조속히 만들어다오~! 

이게시물에 대한 댓글 한마디

작성자 비밀번호

댓글등록

총 댓글 갯수 : 1개

  • Jamantext

    Order Cialis Online Canada https://apcialisle.com/# - buy cialis online cheap Viagra Comprar En Farmacia <a href=https://apcialisle.com/#>cialis cheapest online prices</a> Keflex Antibiotic Information

    2020-03-20 19:27:48

    댓글삭제